'2018/05/03'에 해당되는 글 1건

  1. 2018.05.03 [함께하는 한끼] 압력 밥솥 밥

함께하는 한끼


제작자 생활하며 매일 점심을 만들고, 함께 먹습니다. 


2018년 4월 18일


<압력 밥솥 밥>

비전화 공방에서는 매일 '압력 밥솥'으로 밥을 지어요. 불로 조절하는 방식이기 때문에 매일 밥이 조금씩 다르게 완성되기도 합니다. 


4월 18일의 한끼에서는 밥이 아주 맛있게 지어졌어요. 이 날 밥을 하신 제작자가 압력 밥솥으로 밥 짓는 방법을 공유해 주었답니다. 



밥과 강된장, 상추무침으로 든든한 한끼



◎ 압력밥솥으로 처음 밥하시는 분들을 위한 팁 ◎


  • 쌀은 부엌에 있는 '투명한 컵'으로 12컵 넣었습니다. 딱 알맞게 나누어 먹었지만 살짝 넉넉하게 13 컵을 하는 것도 좋을 것 같아요.

  • 쌀을 씻고선 시간이 있다면 30분 정도 불리는 게 더 맛있는 밥을 짓는 비결이지만, 원래 양보다 물을 "약간"만 더 넣고 5~10분만 불렸다가 지어도 괜찮아요.

  • tip: 밥을 지을 때 '다시마'를 넣는 것도 좋대요! 참고로 오래된 쌀에는 식초 몇 방울을 넣어주면 좋아요.

  • 잘 불렸으면, '오픈키친 가스레인지'의 센불에 밥솥을 올립니다.

  • 칙칙 소리가 나며 압력밥솥의 꼭지가 돌기 시작할 때 센불 그대로 해서 '3분' 타이머를 잽니다.

  • 3분이 끝나면 불을 '약불'로 줄여서 '4분' 타이머를 잽니다. 그러다보면 꼭지가 점점 도는 것을 멈추고 소리도 줄어들어요.

  • 그때 불을 끄고 김이 빠지는 것을 기다립니다. 대략 2~30분 정도 지나면 보통 김이 빠지는 데, 이때 압력밥솥의 꼭지를 옆으로 누이거나 했을 때, 아무런 반응이 없다면 뚜껑을 열어도 된답니다!


+ 물론 어떤 쌀이냐에 따라 다 다르지만, 대략 이렇게 시작해 보면 좋을 것 같아요! 


+ 센불에 2분 약불에서 5분을 해봐도 좋을 것 같고, 가스 위에 그대로 두면서 그 열로 밥을 더 데울 

   것인가에 라 밥 맛도 달라지기 때문에 다양하게 실험해 보아요.

Posted by 비전화공방